보도자료

[메디컬투데이] 허리디스크로 오인할 수 있는 ‘척추관협착증’, 평소 예방 노력 필요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4회 작성일 22-09-19 13:34

본문

허리디스크로 오인할 수 있는 ‘척추관협착증’, 평소 예방 노력 필요

기사입력 : 22.09.19  09:00



허리 통증이 발생하면 담이 결렸다고 생각하거나 퇴행성으로 인해 아프다고 생각하며 
치료를 소홀히 하는 등 잘못된 관리로 인해 만성적으로 병을 키우는 경우가 많다.  

허리의 통증은 다양한 질환에서 나타날 수 있는 여러 증상 중 하나이며 
그중에서도 허리를 바로 펴는 게 힘들거나 다리 저림 증상이 나타나고 
쪼그리고 앉았을 때 통증이 줄어든다면, 척추관협착증을 의심할 수 있다. 

척추관협착증은 허리 통증과 함께 하지의 신경증상을 일으키는 대표적인 질환이다. 
해당 질환은 척추를 지지하는 인대가 노화에 따른 퇴행성 변화로 딱딱해지고 두꺼워지며 
디스크도 밀려나와 척추관을 좁히면서 신경을 눌러 통증을 발생시킨다.  

.

.

06f4b8daa2883ad94b3f65ab22f0706d_1663562023_5778.png